기사최종편집일 2020-10-02 08: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한예슬, 인생 최초 집 공개…럭셔리 인테리어→드레스룸 2개 [종합]

기사입력 2020.03.10 14:28 / 기사수정 2020.03.17 09:01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배우 한예슬이 유튜브를 통해 '랜선 집들이'를 진행했다. 

한예슬은 9일 자신의 유튜브에 '우리집에 놀러와 | Welcome to My House'라는 영상을 올렸다. 이는 한예슬의 '랜선 집들이' 영상. 그는 "내가 우리 이쁜이들이 원하고 원해서 내 인생 최!초!로! 집소개 영상을 찍어봤어"라는 멘트로 집 공개를 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이날 한예슬은 깔끔한 주방부터 거실까지 꼼꼼히 보여줬다. 특히 심플한 책장에 대해선 "유명한 건축가가 디자인한 책장이다. 늘 마음에 품고 있다가 딱 장착을 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평소 인테리어하는 것을 즐긴다는 그는 "정리정돈을 병적으로 좋아한다. 이런 걸 하면서 희열을 느낀다"고 말하기도 했다. 



거실, 주방, 화장실을 공개한 후엔 드레스룸을 공개했다. 한예슬은 먼저 "메인 옷방"이라고 첫 번째 드레스룸을 소개하며 과거 드라마 촬영 당시 입었던 드레스까지 공개했다. "쥬얼리는 패킹해서 보관한다"는 팁도 전했다. 

두 번째 드레스룸에선 더 많은 옷과 가방, 스카프 등을 볼 수 있었다. 그는 "1년에 몇 번 안 꺼내 입는 겨울 옷이랑 파티옷, 가죽재킷이 있다"고 첫 번째 드레스룸과 두 번째 드레스룸의 차별점을 짚었다. 

영상 말미에는 운동 기구가 있는 방과 침실이 공개되기도 했다. 원형으로 만들어진 독특한 디자인의 침대가 시선을 사로잡았다. 침실 등은 한예슬의 랜선 집들이 두 번째 영상에서 본격적으로 공개될 것으로 예고돼 눈길을 끌기도 했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한예슬 유튜브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