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8-04 14: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물어보살' 서장훈, 서동주에 이상민 즉석 전화 소개팅..."2년만 기다리면"

기사입력 2020.02.18 13:24 / 기사수정 2020.02.18 13:26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인턴기자] '무엇이든 물어보살' 서장훈, 이수근이 서동주와 환상의 케미스트리를 선보였다.

17일 방송된 KBS Joy 오리지널 콘텐츠 ‘무엇이든 물어보살’ 48회에서는 서장훈과 이수근이 사랑과 이별 사이에서 갈팡질팡하는 청춘 남녀들에게 신통방통한 솔루션을 제시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짧지만 강렬했던 썸을 끝낸 후 후유증을 겪고 있는 고민남이 등장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나 이내 구 썸녀에게 과거 심한 말을 했던 에피소드를 설명해 두 보살을 당황케 만들었다. 

구 썸녀에게 돈을 빌려주었던 고민남은 구 썸녀의 현 남자친구가 돈을 대신 갚자 욱하는 마음에 구 썸녀에게 심한 욕설을 했던 것. 이에 서장훈은 “때려 죽어도 널 좋아할 리가 없어! 그런 욕을 해놓고 무슨 잘 되고 싶어 하냐”며 분노했다.

뿐만 아니라 보살 상담소를 방문한 변호사 겸 방송인 서동주의 연애 고민에는 핵심을 꿰뚫는 명쾌한 솔루션을 제시했다. 서장훈은 다정한 남자를 좋아한다는 서동주의 말에 이상민을 적극 추천, 전화 소개팅까지 추진했다.

얼떨결에 전화 소개팅을 한 서동주와 이상민은 부끄러워하는 듯한 모습을 보였다. 또한 이상민과의 만남에 고민하는 서동주에게 두 보살은 “빚은 있지만... 2년만 기다리면 다 해결된다”, “그 형은 외국에서 살아도 괜찮다”고 덧붙여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극심한 나이 차이와 가정환경 차이에 시댁에 인정을 못 받고 있다는 부부에게는 따스한 조언으로 훈훈함을 더했다. 특히 시댁에서 달가워하지 않아 아직 혼인신고도 하지 못했다는 고민녀의 “얘도 집에서는 귀한 딸인데!”라며 분노를 금치 못했다.

또한 어린 시절 잃어버린 엄마를 찾고 싶다는 고민녀의 말에 이수근은 “엄마라면 널 바로 알아보실 것”이라며 공감을 자아내는 말을 건넸다.

‘무엇이든 물어보살’은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