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8-05 19:2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김정화 "아프리카 사는 17살 된 딸, 직접 옷 만들어 보내줘" [전문]

기사입력 2020.01.04 22:43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김정화가 딸이 직접 만들어 준 원피스를 공개했다.

4일 김정화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정화는 독특한 패턴의 원피스를 입고 있었다. 이어 함께 공개된 사진에서는 한 소녀가 원피스를 직접 만들고 있는 모습은 물론 두 사람이 환한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김정화는 "저에게는 17살된 아프리카에 사는 딸이 있다"고 운을 떼며 "그 아이가 직접 만든 옷이 대한민국으로 배달왔다"고 밝혔다.

자신의 딸이 에이즈에 걸린 아그네스라고 소개한 김정화는 "2009년도 아그네스가 6살 때 우린 처음 만났다. 6살 아그네스는 작고 가냘프고 아픈 아이었다"고 설명했다.

아그네스를 만난 후 삶에 많은 변화가 찾아왔다는 김정화는 "아그네스는 전보다 건강해졌고 꿈도 생겼다"고 변한 모습을 이야기 했다.

또한 "작았던 아그네스가 어느새 이렇게 커서 저의 옷을 직접 만들어 보내줬다"며 "패턴도 디자인도 마음에 들고 심지어 저에게 딱 잘 맞는다"며 행복한 마음을 드러냈다.

김정화는 "아그네스야 우리 옷장사할까?"라며 "보고싶은 내 딸 사랑한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이하 김정화 인스타그램 전문

저에게는 17살된 아프리카에사는 딸이 있습니다^^
그 아이가 직접 만든 옷이 대한민국으로 배달왔어요~♡ 아시는분들은 아시겠지만.. 에이즈에 걸린 아그네스라는 아이인데요^^

2009년도..아그네스가 6살때 우리는 처음 만났습니다~
6살 아그네스는 작고 가냘프고 아픈 아이였어요..
아이를 만난뒤.. 저는 삶의 많은 변화가 찾아왔고..아그네스에게도 그랬습니다^^

아그네스는 전보다 건강해졌고 꿈도 생겼습니다^^
작았던 아그네스가 어느새 이렇게 커서 저의옷을 직접 만들어 보내주었네요~

패턴도 디자인도 정말 맘에들고..^^ 심지어 저에게 딱 잘맞습니다~~~아그네스야~~^^ 우리 옷장사 할까..??^^
보고픈 내딸...사랑한다♡

#마음이담긴옷#그래서#더아름답다#사랑한다#나에게온기적#아그네스#17살#우간다소녀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김정화 인스타그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