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1-12 23:2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나의 나라' 박예진 "오랜 휴식 후 복귀, 더 열심히 노력할 것" 소감

기사입력 2019.11.10 09:19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배우 박예진이 JTBC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 마지막 촬영 소감을 전했다.

10일 박예진은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를 통해 “한 작품을 끝냈다는 안도감과 함께 아쉬움이 든다. 긴 시간에 걸쳐 촬영하다 보니 좀더 잘했으면 좋았을 걸 하는 생각이 들었다”라며 여운이 담긴 마지막 촬영 소감을 밝혔다. 이어 “앞으로 남은 ‘나의 나라’도 끝까지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라는 애정 어린 당부와 함께 “오랜 휴식 끝에 복귀한 만큼 앞으로 더 열심히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예진은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남다른 기개와 야심을 지닌 신덕왕후 강씨를 완성했다. 박예진은 흔들림 없는 눈빛과 단호한 목소리로 이성계, 이방원과 첨예하게 대립하는 모습을 담아내며 극적 긴장감을 선사했다. 강인한 모성애를 중심으로 권력 쟁취를 위해 사투를 벌이는 모습으로 ‘조선판 철의 여인’이라는 애칭을 얻었다. 

신덕왕후 강씨로 분해 압도적인 존재감과 섬세한 감정선으로 베테랑 배우의 ‘믿고 보는’ 저력을 보여준 박예진. 스크린과 안방극장을 넘나들며 다양한 캐릭터를 자신만의 색깔로 완성하는 박예진의 행보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주목되고 있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사람엔터테인먼트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