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2 17:06
연예

19기 영수, 영자 인터뷰 중 난입? 제작진+MC들도 '당혹' (나는솔로)

기사입력 2024.03.22 11:42 / 기사수정 2024.03.22 11:42



(엑스포츠뉴스 정민경 기자) '나는 솔로' 19기 영수가 제작진과 MC들을 당황시킨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ENA, SBS Plus '나는 SOLO(나는 솔로)'에는 솔로나라 19번지의 로맨스가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영수는 제작진과 인터뷰 중인 영자 쪽을 바라보며 손을 번쩍 들었다.

그러더니 "죄송한데, 저랑 대화 한번 하고 인터뷰 다시 하시면 안 될까요?"라고 요청하는 모습을 보였다.

'나는 솔로' 사상 처음으로 인터뷰 중인 출연자를 빼가려는(?) 영수의 모습에 스튜디오 MC인 데프콘, 송해나, 이이경은 모두 당황한 기색을 드러냈다.



위태로운 상황 속 제작진은 랜덤 데이트를 진행했다. 이를 위해 솔로남들은 하늘색 후드티로 갈아입고, 갈대밭 한가운데 자리를 잡았다.

잠시 후 솔로녀들은 오렌지색 후드티를 입고 나타나 솔로남들을 향해 걸어갔다.

뒤이어 영식은 자신의 랜덤 데이트 상대를 확인하자 주먹까지 꽉 쥐면서 기쁨의 미소를 보였다.

이 모습을 지켜보던 이이경 역시 반전 결과를 확인한 듯 "와! 대박!"이라며 경악했다.

반면 데이트 상대를 확인한 상철은 입술을 꽉 깨물며 고개를 푹 숙였다.

그런가 하면 지금까지 영식과 단단한 관계를 유지해 왔지만, 새롭게 이성적 호감을 느낀 상철을 두고 고민하던 옥순은 복잡 미묘한 표정을 지었다.

19기 랜덤 데이트에서 탄생한 운명의 커플은 27일 오후 10시 30분 '나는 SOLO'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ENA, SBS Plus

정민경 기자 sbeu3004@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