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1 17:52
스포츠

[오피셜] 팰리스, SON 인종차별 성명 발표…"해당팬 출입 금지 예정"

기사입력 2023.05.08 00:15

이현석 기자


(엑스포츠뉴스 이현석 기자) 토트넘에 이어 크리스털 팰리스도 손흥민 인종차별 관련해 공식 성명을 발표하며 강력한 조치를 예고했다. 

팰리스는 지난 6일(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토트넘과의 2022/23 시즌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맞대결에서 해리 케인에게 실점하며 0-1로 패했다. 

팰리스는 패배에도 불구하고 한 수 위의 전력인 토트넘을 상대로 밀리지 않는 경기력을 보여주며, 로이 호지슨 감독 부임 이후 좋았던 흐름을 이어가기 위해 노력했다. 



문제는 팬들이었다. 토트넘 홈구장을 찾은 팰리스 원정 팬들이 상대 공격수 손흥민을 향해 양손으로 눈을 찢고, 손가락 욕설을 하며 인종차별 행위를 한 것이다. 

손흥민은 이에 대응하지 않고 지나갔지만, 경기 종료 후 손흥민에 대한 팰리스 팬들의 행동에 대한 비판이 쏟아졌다. 

결국 토트넘은 해당 사실에 관해 "우리는 경기에서 손흥민에 대한 인종차별 혐의를 인지하고 있다. 모든 종류의 차별은 혐오스럽고, 사회, 경기, 클럽에서 모두 용납되지 않는다"라고 인종차별 행위를 비판하는 성명문까지 발표하며, 강력 대응을 예고했다. 

토트넘의 성명 발표에 팰리스도 곧바로 입장을 밝혔다. 



팰리스는 7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우리는 토트넘 원정에서 손흥민에 인종차별적 행위를 하는 것으로 보이는 한 개인에 대한 비디오를 확인했다. 경찰과 증거를 공유했고, 신원이 확인되면 해당 개인은 클럽 금지 조치를 받게 될 것이다"라며 확실한 조치를 하겠다고 발표했다. 

한편 손흥민을 향한 경기장 내 인종차별 행위는 올 시즌만 벌써 3번째다. 

시즌 초인 지난해 8월 첼시 팬이 손흥민을 향해 눈을 찢는 제스처를 취해 구단으로부터 무기한 출임 금지 처분을 받았으며, 지난 2월에는 웨스트햄전에서 인종차별 행위가 발생해 토트넘 구단이 성명서와 함께 조사를 진행한다고 발표한 적이 있다. 

사진=AP/연합뉴스, 팰리스 공식 SNS, 트위터

이현석 기자 digh1229@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