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7-21 14:4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LG 류중일 감독 "무사사구 경기 펼친 윌슨, 큰 점수 주고 싶다"

기사입력 2018.03.13 16:05



[엑스포츠뉴스 부산, 채정연 기자] LG 트윈스 류중일 감독이 첫 시범경기에서 승리한 소감을 전했다.

LG는 13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CAR 시범경기 롯데를 상대로 4-3 승리를 거뒀다. 선발로 나선 타일러 윌슨은 5이닝 3피안타(1홈런) 5탈삼진 1실점으로 호투했다. 타선에서는 채은성이 역전 투런포를 쏘아올렸다.

경기 후 류중일 감독은 "윌슨이 비록 홈런 하나를 맞았지만 공격적으로 무사사구 경기를 한 것에 큰 점수를 주고 싶다"라며 "뒤에 나온 투수들도 모두 잘 막아줬다. 타선에서는 채은성의 2점 홈런으로 분위기를 반전시켰다. 특히 안익훈, 장준원의 호수비가 나왔는데 캠프에서 연습한대로 좋은 모습이 나와 만족스럽다"고 경기를 평했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LG 트윈스 제공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