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1-21 19:1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파워타임' 넉살 "방송서는 필터링 필요해 불편...콘서트에선 욕 난무"

기사입력 2017.11.14 13:20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파워타임' 넉살이 방송 출연에 대해 언급했다. 

14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파워타임')에는 가수 넉살과 김소희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넉살은 자신의 콘서트에 대해 이야기하던 중 "방송에서는 너무 뻣뻣하다. (이야기를 할 때) 필터링을 계속 해야해서 불편한데, 콘서트에서는 발가벗은 느낌으로 할 것이다. 욕이 난무하다. 원래 모습으로 돌아간다"고 말해 기대를 높였다. 

또한 이날 넉살은 "요즘에 잔고가 많이 늘어났다. 조카들 선물도 잘 사주고 있다. 조금 다른 이야기지만 조카 운동회에 누나가 바빠서 참석을 못하고 저희 어머니가 대신 가셨는데, 조카 친구들이 '넉살 엄마 왔다'고 했다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nara777@xportsnews.com / 사진 = SBS 보는 라디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