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0-22 06: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복면가왕' 발레리나 정체는 천상지희 린아 '깜짝'

기사입력 2017.03.19 17:31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천상지희 출신 린아의 정체가 공개됐다.

19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발레해서 생긴 일 발레리나'와 '장화신고 노래할고양'이 3라운드 가왕후보결정전에서 맞붙은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발레해서 생긴 일 발레리나'는 박기영의 '마지막 사랑'을 선곡했고, 특유의 허스키 보이스와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애절한 감성을 자극했다.

이에 맞선 '장화신고 노래할고양'은 한동근의 '이 소설의 끝을 다시 써보려 해'를 열창했다. '장화신고 노래할고양'은 맑은 음색과 풍부한 감정 표현으로 진한 여운을 남겼다.

판정단 투표 결과 '장화신고 노래할고양'이 승리했다. '발레해서 생긴 일 발레리나'는 천상지희 출신 린아로 밝혀졌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