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1-18 00:3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꽃청춘' 박보검 "어머니, 초등 4학년 때 돌아가셨다" 눈물

기사입력 2016.03.11 23:01 / 기사수정 2016.03.11 23:01



[엑스포츠뉴스=한인구 기자] 배우 박보검이 세상을 떠난 어머니를 향한 그리운 마음을 전했다.

11일 방송된 tvN '꽃보다 청춘-아프리카'에서는 안재홍 류준열 고경표 박보검은 에토샤 국립공원에서 여행을 이어갔다.

이날 박보검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가족들이 함께 옷을 차려입고 같이 찍은 사진이 없었다. 그것이 너무 아쉬웠다"며 눈물을 흘렸다.

이어진 '응답하라 1988' 오디션 화면에서 박보검은 "초등학교 4학년 때 어머니가 돌아가셨다"고 고백했다.

박보검은 엄마와 함께 대화를 나누는 대사를 하면서 울컥한 표정으로 눈물을 쏟아냈다.

in999@xportsnews.com / 사진 = '꽃보다 청춘-아프리카' ⓒ tvN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