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7-09 06:5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나나·박성훈, '출사표' 출연 확정…7월 첫 방송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0.04.28 10:06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나나와 박성훈이 ‘출사표’ 출연을 확정했다.

7월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는 민원왕 구세라(a.k.a 불나방)가 구청에서 참견도 하고 항의도 하고 해결도 하고 연애도 하는 오피스 로코이다.

극중 나나는 노머니, 저스펙, 흙수저지만 능청과 허세만큼은 최강인 구세라 역을 맡았다. 구세라는 인턴, 계약직, 파견직, 사무보조, 아르바이트 등 안 해 본 일이 없는 인물이다. 그런 구세라의 숨겨진 별명이 민원왕 ‘불나방’이다. 한 가지에 꽂히면 끝없이, 마치 불나방처럼 민원을 넣고 또 넣는 것이다. 이름처럼 늘 굳센 캐릭터로 ‘출사표’의 중심에서 스토리를 이끈다.
 
나나는 드라마 ‘굿와이프’와 ‘킬잇’, 영화 ‘꾼’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연기력을 쌓아왔다. 이후 드라마 ‘저스티스’를 통해 배우로서 강렬한 존재감을 발산했다. 기존 작품들과 달리 톡톡 튀고 유쾌한 캐릭터를 맡은 나나의 활약이 기대된다.

박성훈은 극중 원칙주의자 5급사무관 서공명으로 분한다. 서공명은 눈에 띄게 잘생긴 외모, 탁월한 업무 처리 능력을 자랑하지만 성격이 까칠한 지적질 대마왕이다. 결국 잦은 부서이동으로 ‘연쇄좌천러’ 별명까지 갖게 된 인물이다. 그런 서공명의 인생이 불나방으로 불리는 민원왕 구세라와 얽히며 이리저리 꼬이게 된다.

박성훈은 브라운관, 스크린, 무대를 넘나들며 캐릭터소 화력을 발휘하는 배우이다. 훈훈하고 따뜻한 매력의 훈남 의사부터, 눈빛만으로도 시청자의 소름을 유발하는 사이코패스까지. 동일 인물이라고 믿을 수 없을 만큼 다른 모습을 보여준 박성훈이 ‘출사표’에서 로맨스는 물론 코믹 연기까지 펼친다.

‘출사표’는 7월 첫 방송된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소속사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