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1-16 01: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웰컴2라이프' 임지연, 시청자 눈물샘 자극한 열연…퍼펙트 활약 ing

기사입력 2019.08.14 10:49 / 기사수정 2019.08.14 10:52


[엑스포츠뉴스 김민성 인턴기자] '웰컴2라이프' 임지연이 눈물 연기를 완벽하게 소화해 시청자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에서는 라시온(임지연 분)이 노영미(서지혜) 실종 사건을 추적하며 장도식(손병호)이 꾸미고 있는 거대한 음모에 한 발짝 가까워지는 전개가 이어졌다.

이날 시온은 노영미 실종 사건이 그의 아버지가 가담한 공동 정범 사건일 수 있다는 이재상(정지훈)의 주장에 반기를 들었다. 이에 시온은 이 주장이 사실이 맞는지 확인하기 위해 특수본 팀원들과 노영미의 과거 행적을 추적했다.

추적 끝에 시온은 장도식이 세경시장 출마 공천을 받기 위해 당대표 아들에게 노영미의 심장을 공여하게 만든 사실을 알게 됐다. 하지만 이미 노영미는 사망한 상황. 직접 노영미의 아버지에게 사망 소식을 전하며 눈물을 쏟아냈다. 그동안 조그마한 사건도 자신의 일처럼 나서며 인간미 넘치는 형사임을 직접 입증했던 시온이었기에 예상도 못 한 사건의 결과에 고개를 떨구는 모습은 보는 이들까지 안타깝게 했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 임지연은 분노부터 슬픔 그리고 딸 이보나(이수아)를 향한 애틋함까지 다채로운 감정 변화 연기를 펼쳐 시청자들의 마음을 울렸다.

장도식과의 악연을 시사한 만큼, 그의 공천 확정 뉴스를 확인하며 분노하는 장면에서는 날 선 눈빛으로 긴장을 자아내더니, 노영미 사건을 모두 파헤친 후 눈물짓는 장면에서는 마음에서 솟구치는 절망감과 미안함을 붉어진 두 눈으로 표현해 임지연의 새로운 발견이라는 호평을 불러 모았다.

이렇게 라시온 캐릭터의 흠뻑 빠져 있는 임지연이 거대한 음모 세력 장도식과 맞붙으며 앞으로 어떤 활약을 선보일지, 많은 관심이 집중된다.

‘웰컴2라이프’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