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6 17:51
연예

'차예련♥' 주상욱, 박성웅 도발…"산산이 짓밟아 주겠다" (차예련)

기사입력 2024.05.08 21:38 / 기사수정 2024.05.08 21:38



(엑스포츠뉴스 박세현 기자) 차예련, 주상욱 부부가 박성웅과 남다른 우정을 과시했다. 

8일 유튜브 채널 '차예련 chayeryun'에는 '주차부부가 노는 법|점보 틈새 비김면 먹방 도전! 당구 내기하고 훠궈 먹고 볼링 치는 브이로그, 박성웅, 왁스 불이아, 단골가게'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에서는 배우 주상욱이 박성웅과 저녁 내기 당구 대결을 펼쳤다. 

이날 차예련은 당구 대결에 앞서 박성웅에 "누가 이길 것 같냐"라고 물었고, 박성웅은 "아휴 껌이지 껌"이라며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에 주상욱은 "남자들의 쓸데없는 이 승부욕. 그리고 시작하기 전에 이 자신감. 산산이 짓밟아주겠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주상욱과 박성웅은 대결 시작부터 투닥거리며 '톰과 제리' 케미를 자랑했다. 반면 차예련은 "되게 재밌을줄 알았는데, 재미없다"라며 솔직하게 말했다. 

큰 점수 차이로 경기를 이끌고 있던 주상욱은 차예련에 "사실 내가 이겼다고 봐야지. 마누라 거기 신라호텔 예약해 놨지?"라고 물어 폭소를 자아냈다. 

이에 박성웅은 당황하며 "호텔을 가자고?"라며 당황한 기색을 보였다. 

훠궈집으로 이동한 차예련, 주상욱, 박성웅. 

차예련은 "훠궈집에 왔다. 오늘 두 분이서 당구 내기를 하셔가지고 박 매니저님께서 계산을 하실 거다"라고 말했다. 

이겼으니 많이 먹으라는 차예련의 말에 주상욱은 "신라호텔 갔어야 했는데"라고 말하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사진='차예련 chayeryun' 영상 캡처

박세현 기자 shinesh8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