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3 00:35
연예

'종영' 이상윤, 다시 이지아 곁으로…열린 결말 암시 (판도라)[종합]

기사입력 2023.04.30 23:36 / 기사수정 2023.04.30 23:36

김현숙 기자


(엑스포츠뉴스 김현숙 기자) '판도라' 이상윤이 다시 이지아에게 돌아왔다.

30일 방송된 tvN 드라마 '판도라 : 조작된 낙원' 최종회에서는 스스로 죽음을 택한 표재현(이상윤 분)이 다시 홍태라(이지아) 곁으로 온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표재현은 수갑을 찬 채 흔적도 없이 사라진 홍태라를 보고 패닉에 빠졌다. 집 안에는 홍태라의 사진이 모두 없었고, 결혼사진 역시 표재현의 독사진만이 남겨져 있었다.



사형을 선고 받은 표재현은 교감소에 수감됐고, 구성찬(봉태규)가 찾아와 "내가 너 때문에 다친 거다"라고 성대가 박살 난 상태임을 밝혔다. 구성찬은 "너 정신이상으로 감형 받으려고 없는 와이프, 딸까지 만들어서 지랄한다더니 부지런한 새끼 화이팅이다. 우리 장교진(홍우진)한테 진 거다. 장교진이 이겼다. 해치 이름 빼고 다 바뀌었다"고 말했다.

표재현은 감옥에서 탈출하기 위해 제초제를 마셨고, 구성찬을 만나 장교진의 집으로 향했다. 표재현은 홍태라가 장교진의 와이프인 모습을 보고 "태라는 내 거야. 여긴 내 집이라고"라고 소리쳤다. 표재현은 "나야. 나 모르겠어?"라고 했고, 홍태라는 "잘 안다. 최악의 범죄자. 탈옥이라도 한 거냐. 내 남편한테 무슨 억하심정이 있어서 여기까지 온 거냐"고 물었다.

표재현이 "태라야. 일부러 이러는 거지? 나 벌주려고"라고 했고, 홍태라는 "나는 문하경이야. 홍태라가 아니라. 당신 같은 사람 경멸해. 소름끼쳐. 당장 내 눈앞에서 사라져"라고 응수했다. 이에 표재현이 홍태라의 어깨를 잡고 "넌 홍태라야. 내 와이프야"라고 했고, 누군가에게 총을 맞아 부상을 입고 말았다.



순간 깨어난 표재현은 바닷가에서 눈을 떴고, 홍태라가 옆에 누워 있었다. 그 순간 누군가가 등장했고 표재현은 다시 쓰러져 감옥에 이르렀다. 자신의 사형날이 다가온 표재현은 자신의 유품 속에 있는 표지우(김시우)가 준 '멋진 아빠상'이 담겨있었고, 그는 "나 안 미쳤다고"라고 소리쳤지만 결국 사형이 집행됐다.

다시 눈을 뜬 표재현 앞에 장도진(박기웅)이 주사를 놔 표재현을 쓰러지게 만들었고, 홍태라에게 "24시간 동안 심정지 상태일 거다. 그 사이에 재현이를 빼돌려야 한다"고 말했다. 홍태라는 표재현의 가짜 시신을 수습하기 시작했다. 알고 보니 이 모든 것은 홍태라와 장도진, 고해수(장희진), 장교진과 함께 표재현을 상대로 생체 실험을 진행하고 있었다. 앞서 표재현의 반복된 꿈은 이들이 만들어낸 허상이었다.

홍태라는 공식적으로 사망한 표재현을 대신해 대국민적으로 사과했다. 홍태라는 자신 몸 안에도 칩이 있었음을 호소했다. 홍태라는 고해수와 장도진의 도움으로 딸 표지우와 스위스로 갈 모든 준비를 끝마쳤다.

하지만, 민영휘(견미리)가 장교진이 있는 실험실로 찾아와 실랑이는 사이 표재현이 깨어났다. 표재현은 민영휘를 죽이고 탈출했다. 이어 표재현은 고해수를 납치했고, 스위스로 떠나려고 했던 홍태라가 딸 지우를 두고 표재현에게 향했다.

표재현은 "난 당신만 원했다. 당신과 행복하고 싶었다. 나 잊지마 태라야"라고 무릎을 꿇었다. 그 순간 홍태라가 고해수를 구하기 위해 다가갔으나 이는 표재현의 함정이었다. 표재현은 고해수와 장도진이 보는 눈 앞에서 홍태라 머리에 총을 겨눴다.

홍태라는 "당신 나 없으면 안돼. 그러니까 우리 여기서 같이 죽자"고 말했다. 그러자 표재현이 "미안해. 너무 늦게 알았다. 선택할 수 없는 삶이 어떤건지. 난 그냥 널 행복하게 해주고 싶었는데. 마지막으로 가까이서 한 번은 보고 싶었다. 내가 사랑한 홍태라"라고 말한 뒤 스스로 총을 쏜 뒤 절벽 아래로 떨어졌다.

몇 년 뒤, 홍태라와 표지우의 집에 장교진이 놀러 왔다. 장교진은 홍태라 앞에서 해맑은 미소를 보였지만, 홀로 있자 서늘한 미소를 지으면서 홍태라와 딸 지우의 사진을 바라봤다. 홍태라가 수건을 가져다 주기 위해 방에 들렀지만, 장교진 등에 있는 이상한 무늬를 발견했고, 장교진은 표재현의 얼굴을 하고 있었다.

사진 = tvN 방송화면

김현숙 기자 esther_0107@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