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3 21:18
연예

황보♥브라이언 핑크빛…절친에서 연인으로? (안다행)

기사입력 2022.09.19 17:06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연예계 절친' 황보와 브라이언이 아이돌 조상 부부 탄생의 조짐을 보인다. 

19일 방송하는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에서 토니안, 황보, 브라이언, 간미연의 '내손내잡(내 손으로 내가 잡는다)' 마지막 이야기가 그려진다. 

이날 황보는 지난주에 이어 무슨 일이든 척척 해내는 '황반장'의 면모를 드러낸다. "너 진짜 만능이다"라며 감탄한 브라이언은 급기야 "우리 계약 결혼할까?"라고 깜짝 프러포즈를 해 무인도를 핑크빛으로 물들인다.

그는 "내가 청소 다 해줄게"라고 어필하지만, 황보의 사자후에 물러나 웃음을 안긴다. 
 


황보를 향한 브라이언의 '플러팅'은 여기서 끝나지 않는다. 황보의 스페셜 요리들을 맛 본 브라이언이 2차 프러포즈한 것이다.

이에 토니안은 "왜 하고 싶은 거냐"라고 묻고, 브라이언은 "요리를 잘한다. 황보가 요리하고 내가 청소하면 된다. 우리 재밌을 거다"라며 찰떡궁합임을 자랑한다. 

브라이언과 황보가 20년 지기 절친에서 새로운 관계로 발전할 수 있을지, 또한 청혼을 들은 황보의 예상치 못한 답변은 무엇일지 궁금증이 쏠린다. 

브라이언의 적극적인 구애의 결말은 19일 오후 9시 MBC '안다행'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 MBC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