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9-25 11:15
연예

'킬힐' 김하늘, 김진우 배신 알았나…관계 변화 예고 [포인트:신]

기사입력 2022.04.06 09:23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킬힐’ 김하늘, 김재철, 김진우의 관계에 변화가 찾아온다.

tvN 수목드라마 ‘킬힐’ 측은 6일 우현(김하늘 분)을 둘러싼 현욱(김재철)과 도일(김진우)의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포착했다. 잠적 끝에 흐트러진 모습으로 다시 나타난 도일을 본 우현. 두 사람의 미묘한 눈빛 교환이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지난 방송에서는 모란(이혜영)의 계략으로 위기에 빠지는 우현의 모습이 그려졌다. 우현의 화장품 브랜드 ‘HYUNY’가 성분 논란에 휩싸이게 된 것. 우현은 도움을 주겠다는 현욱의 말도 뒤로 한 채 고군분투했지만 추락은 계속됐다. 결국 모란 앞에 무릎을 꿇은 우현. 승자와 패자가 갈리는 순간, 현욱이 전무실로 오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이들의 싸움은 변곡점을 맞았다.

‘HYUNY’의 성분 논란을 만들어낸 사람은 다름 아닌 도일이었다. 우현과 현욱이 함께 있는 사진을 본 뒤, 질투에 눈이 멀어 이와 같은 일을 저지르고 자취를 감춘 것.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현욱 앞에 모습을 드러낸 도일의 모습이 흥미롭다.

현욱의 옷깃을 움켜쥔 채 그를 도발하는 도일. 금방이라도 주먹을 휘두를 듯 위태로운 도일에 반해, 현욱은 더없이 침착한 표정을 하고 있다. 대치하는 두 남자 사이 어떤 이야기가 오고 가는 것인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어진 사진에는 위기의 부부 우현과 도일의 재회도 담겨 눈길을 끈다. 이미 모든 것을 내려놓은 우현의 얼굴에는 슬픈 미소가 어려있다. 그 모습에 마음이 덜컥 내려앉은 도일. 붉어진 눈가에는 어느새 눈물이 차올랐다. 서로를 갉아먹으며 지금껏 이어졌던 이들 관계의 향방이 어떻게 될지 이목이 집중된다.

6일 방송되는 ‘킬힐’ 9회에서는 예상치 못한 소식과 함께 도일과 재회하는 우현의 모습이 그려진다. ‘킬힐’ 제작진은 “도일의 비뚤어진 애정으로 돌이킬 수 없는 최악과 마주한 우현은 그와의 관계에서 뜻밖의 선택을 내린다. 재정립되는 인물 구도에 주목해달라”고 전했다.

‘킬힐’ 9회는 6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사진=tvN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