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2-03 18:25
연예

체리블렛 해윤, 코로나19 확진 "목감기 증상+멤버들 자가격리" [전문]

기사입력 2022.02.18 14:22



(엑스포츠뉴스 김노을 기자) 그룹 체리블렛 멤버 해윤이 결국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18일 팬 커뮤니티 위버스를 통해 "해윤이 코로나 19 PCR 검사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며 "현재 해윤은 가벼운 목감기 증상만 있다"고 밝혔다.

이어 "체리블렛 멤버들과 관련 스태프는 자가격리 중으로 잠복기를 고려하여 지속적인 PCR 검사 및 자가 키트 확인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준수하여 방역 관리에 최선을 다하며 방역 당국의 요청 및 지침에 따라 조치를 이어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해윤은 지난 17일 진행한 자가키트 검진 결과 양성 반응이 나와 PCR 검사를 실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게 됐다.

해윤이 속한 체리블렛은 오는 3월 2일 두 번째 미니앨범 '체리 위시'를 발표한다.

이하 FNC엔터테인먼트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FNC엔터테인먼트입니다.

체리블렛 해윤이 코로나19 PCR 검사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현재 해윤은 가벼운 목감기 증상만 있으며, 체리블렛 멤버들과 관련 스태프는 자가격리 중으로 잠복기를 고려하여 지속적인 PCR 검사 및 자가 키트 확인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당사는 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준수하여 방역 관리에 최선을 다하며 방역 당국의 요청 및 지침에 따라 조치를 이어나가겠습니다.

심려를 끼친 점 양해 부탁드리며, 소속 아티스트 및 직원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사진=엑스포츠뉴스 DB

김노을 기자 sunset@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