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3 09:07
연예

마마무 휘인 "식욕억제제 먹고 두번 쓰러져"…문별 "60kg→45kg 감량"('당나귀귀')

기사입력 2020.11.09 07:52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걸그룹 마마무 휘인과 문별이 다이어트 경험담을 털어놨다.

8일 방송된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는 마마무가 컴백 전 각자의 방법대로 다이어트를 하는 모습을 공개했다.

이날 솔라는 "오히려 연습생 때는 회사에서 빼라고 했는데 데뷔하고 나서는 아예 신경을 안 쓰고 각자 원하는대로 하라고 했는데 각자가 알아서 하더라"며 "이번에 노래가 나오니까 열심히 한다"고 컴백 전 다이어트에 돌입했음을 밝혔다.

솔라의 다이어트 식단은 곤약 떡볶이, 키토김밥, 과일이었다. 솔라는 연습생 시절 열심히 다이어트를 했던 당시를 떠올리며 "장 청소 약을 먹고 결국 응급실을 갔다. 며칠동안 안 먹었는데 거기다 장 청소를 해서"라고 위험했던 당황을 전했다.

휘인 역시 "나도 식욕억제제 먹고 두 번이나 쓰러졌다. 그 전에 뭘 먹고 먹었어야 하는데 그냥 먹었다"고 밝혔다.

반면 팀 내 유일하게 다이어트가 필요없다고 밝히며 10첩 반상 도시락을 야무지게 먹은 문별은 "나도 원래는 다이어트를 했었다. 60kg에서 15kg 정도를 감량했는데 그 후 살이 안 찌는 체질로 바뀌었다"고 말해 부러움을 자아냈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KBS 2TV 방송화면

전아람 기자 kindbell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