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0-20 18:4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포인트:컷] '라이프' 조승우 첫 스틸…분위기를 장악하는 압도적 아우라

기사입력 2018.07.12 07:11 / 기사수정 2018.07.12 07:25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라이프' 조승우가 기대를 확신으로 바꿀 명불허전 카리스마로 시청자를 찾아간다.

JTBC 새 월화드라마 '라이프' 측은 12일 냉철한 승부사 구승효로 변신해 압도적 아우라를 발산하는 조승우의 첫 스틸을 공개했다.

'라이프'는 우리 몸속에서 일어나는 격렬한 항원항체 반응처럼, 지키려는 자와 바꾸려는 자의 신념이 병원 안 여러 군상 속에서 충돌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의사의 신념을 중시하는 예진우(이동욱 분)와 무엇보다 숫자가 중요한 냉철한 승부사 구승효(조승우), 그리고 이를 둘러싼 인물들의 심리를 치밀하고 밀도 높게 담아냈다.

'비밀의 숲''에 이어 다시 한번 이수연 작가와 의기투합해 안방을 전율시킬 조승우는 이미 티저 영상과 포스터만으로도 범접할 수 없는 카리스마를 발산하며 기대감의 예열을 마쳤다.

공개된 첫 스틸은 시청자들의 기대를 확신으로 바꾼다. 상대를 꿰뚫어 보는 날카로운 눈빛만으로 화면을 가득 채우는 존재감은 ‘역시 조승우’라는 감탄을 자아내기에 충분하다. 공기마저 얼어붙게 만드는 날카롭고 서늘한 카리스마는 보는 이들을 압도한다.

한 치의 오차도 허용하지 않는 정갈한 슈트핏도 조승우가 빚어낸 구승효의 정체성을 드러낸다. 자신을 둘러싼 많은 사람 사이에서도 단연 독보적 포스를 발산하는 구승효의 카리스마는 확고한 신념이 있기에 가능한 것.

조승우가 연기하는 구승효는 숫자가 중요한 냉철한 승부사다. 끊임없이 사업 방향을 구상하고 앞으로 닥칠 상황을 플랜B까지 예측하고 대비하는 실력자로, 그룹 최연소 CEO까지 승승장구했던 구승효가 물건이 아닌 사람의 목숨을 다루는 대학병원 총괄사장으로 부임하면서 거센 파도의 중심에 서게 된다.

또 다른 연기 변신을 예고하는 조승우는 "구승효는 하나로 정의하기 쉽지 않은 인물이다. 의외로 인간미도 있고, 현실을 바라보는 능력도 탁월하지만 굴곡진 인생을 살아온 인물이다. 그런 구승효가 상국대학병원에서 기업과 돈이 아닌 겪어보지 못한 상황을 맞닥뜨리며 조금씩 변화해간다"며 "'라이프'는 단순히 병원만 놓고 볼 수 있는 의학드라마가 아닌 사회적으로 보다 광범위한 의미를 가진 드라마가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라고 전해 기대를 높였다.

'라이프' 제작진은 "긴장감을 조율하는 날카로운 연기력으로 매 순간 압도적인 아우라를 발산하는 배우다. '역시 조승우'라고 감탄하게 될 것이다. 규정하기 쉽지 않은 구승효란 인물에 자신만의 색을 입힌 조승우의 또 다른 연기 변신을 기대해도 좋다"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라이프'는 현재 방송 중인 '미스 함무라비' 후속으로 오는 23일 오후 11시 JTBC에서 첫 방송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씨그널 엔터테인먼트그룹, AM 스튜디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