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4-21 10:2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현지에서' 홍민구 삼형제, 신메뉴 장보기 중 의견충돌 '싸늘'

기사입력 2018.04.17 23:54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홍석천, 이민우, 여진구가 의견 충돌을 했다.

17일 방송된 tvN '현지에서 먹힐까?'에서는 꿀 같은 첫 휴식을 취하는 홍석천, 이민우, 여진구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타이 브라더스는 신메뉴 치킨을 위해 장보기에 나섰다. 이때 세 사람은 닭을 몇 마리 살지 이야기 하던 중 계속 의견이 충돌했다.

이민우는 닭의 날개 240개를 사자고 했고, 여진구는 270개, 홍석천은 300개를 사자고 주장했다. 이들의 의견 충돌은 좁혀지지 않았고, 결국 홍석천은 자리를 떠 분위기가 싸해졌다.

이들의 실랑이가 10분이 넘게 지속되자 가게 사장님이 일반 날개보다 더 맛있는 부위를 추천해줬고, 세 사람의 갈등은 해결됐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tvN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