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7-18 07:4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공식입장] '내딸남3' 4월 15일 첫 방송...장광·홍서범·윤철형·이광기 부녀 출연

기사입력 2018.03.14 14:46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내 딸의 남자들’이 시즌3로 돌아온다.

E채널 ‘내 딸의 남자들’ 시즌3가 오는 4월 15일 일요일 밤 9시 첫 방송된다. 

‘내 딸의 남자들’은 딸의 연애가 언제나 궁금하지만 단 한 번도 볼 수 없었던 아빠들이 판도라 상자를 여는 프로그램이다. 지난해 방송된 시즌2는 E채널 동기간 프로그램 시청률 1위를 달성함은 물론, 시청률 1%(닐슨코리아)를 돌파하는 등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았다. E채널은 이 같은 뜨거운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내 딸의 남자들3’ 제작을 확정했다.

‘내 딸의 남자들3’은 지난 시즌2에서 리얼한 연애 중계로 시청자들에게 재미를 준 신현준과 이수근, 김희철, 소진을 다시 한번 MC로 캐스팅했다. 네 사람은 지난 시즌 전혀 예상치 못했던 딸의 이야기에 충격받은 아빠들과 연애는 스스로의 의지대로 하고 싶은 독립적인 딸 사이에서 솔직한 토크로 세대 간의 이해도를 높였다. 특히 네 사람은 어떤 프로그램에서 보다 환상적인 찰떡궁합 케미스트리를 발산하며 훈훈한 합을 보여줬다. 이들은 안정적인 호흡을 바탕으로 시즌3에서는 더욱 예리해진 아빠와 딸의 심리를 중계할 예정이다.

이어 ‘내 딸의 남자들3’에 첫 번째로 합류한 부녀는 지난 시즌 최고의 히로인이었던 배우 장광과 딸 미자다. 미자는 이번 시즌 결혼이 아닌 진짜 연애를 목표로 출연을 어렵게 결정했다. 새로운 얼굴도 많아졌다. 가수 홍서범과 배우 윤철형, 이광기 부녀가 합류해 ‘내 딸의 남자들3’에 활력을 더할 예정이다.

홍서범은 딸보다 더 적극적으로 딸의 연애를 지지하는 아빠로 출연한다. 오랜 기러기 아빠 생활로 딸의 결정을 무조건 믿고 따르는 쿨한 아빠 윤철형과 이제 스무살이 된 딸의 연애가 무척이나 궁금한 이광기의 입담도 기대를 모은다. 오는 4월 15일 오후 9시 첫 방송 예정. 

nara777@xportsnews.com / 사진 = E채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