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1-24 00:3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믹스나인' 이병곤·심재영·우진영, 평창팀 TOP3 '반전'

기사입력 2018.01.14 17:46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평창 팀 TOP3는 이병곤, 심재영, 우진영이 차지했다.

14일 방송된 JTBC '믹스나인'에서는 세 번째 미션 '신곡 음원 배틀'이 펼쳐졌다.

이날 평창 팀은 '손에 손잡고' 무대를 위해 각자 열심히 트레이닝을 받는 등 열심히 노력을 기울였다. 이들은 실수없이 무대를 마쳤다.

평창 팀의 무대가 끝난 뒤 양현석은 "다른 팀에 있는 TOP 라인과 이 팀의 TOP 라인은 다르다. 과연 잘 할 수 있을까 걱정이 된 것이 사실이다"며 "무대를 보고 난 후에 부대찌개에서 햄이 될 친구는 심재영과 이병곤인 것 같다"고 평했다.

이어 "이 곡이 6곡 중 가장 힙합곡이기 때문에 두 래퍼가 중심을 잘 잡아줘야겠다고 생각했는데 다행히 그 중심을 잘 잡아준 것 같다. 기대하지 않았는데 굉장히 좋은 무대가 나온 것 같다"고 칭찬했다.

평창 팀의 TOP3는 1위 이병곤, 2위 심재영, 3위 우진영이 차지했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JT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