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1-24 00:3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스케치북' 유희열 "윤종신 '좋니' 열창…각혈하는 줄 알았다"

기사입력 2018.01.14 01:07


[엑스포츠뉴스 전원 기자] 가수 유희열이 윤종신의 가창력을 디스했다.

14일 방송된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에는 이적이 출연했다. 

4년만에 새 앨범을 선보인 이적은 "두 딸 들이 '나침반'을 따라 부르더라"라고 소개했다. 이어 자신의 히트곡 '다행이다'에 대해 "발표 10개월 후 사랑을 받았다. '레인'도 그렇다. 발표 직후엔 홍수 피해가 있어서 자주 듣지 못했다"고 고백했다.

그러자 MC 유희열이 "윤종신이 '좋니' 발표 한달 후 여기서 노래를 했다가 역주행을 했다. 당시 윤종신이 '아프다~'라고 외쳐서 너무 놀랐다. 각혈하는 줄 알았다"고 놀려 웃음을 자아냈다.

또 이적은 "'나침반'이 역주행을 한다면 여장을 하고 나침반 댄스 버전을 선보이겠다"고 공약을 내걸었다.

won@xportsnews.com / 사진=KBS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