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9-25 00:1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밥차남' 김갑수, 최수영에 선 강요…온주완 한국 도착

기사입력 2017.09.16 21:02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밥차남' 김갑수가 최수영에게 선을 강요했다.

16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밥상 차리는 남자' 5회에서는 이루리(최수영 분)가 신경쓰이는 정태양(온주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퇴원한 이신모(김갑수)는 가족을 불러놓고 "내가 사지에서 살아난 동시에 우리 가족도 사지에서 돌아왔다. 네 엄마를 내가 마지못해 용서한다. 너희들 생각해서 내가 양보한 거다"라고 우겼다.

이어 이신모는 이루리에게 남자 사진을 보여주고 스펙을 말하며 "너한테 차고 넘치니까 만나봐"라고 밝혔다. 이루리, 홍영혜가 반발하려 하자 이신모는 이루리가 아빠 말을 듣겠다는 녹음을 들려주었다.

한편 정태양은 식품 메뉴개발대회에 참가하려 한국에 돌아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