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5-27 22:4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어반자카파 조현아 "과거 혼자있는 것 싫어했다, 도태되는 우울한 느낌"

기사입력 2017.05.19 16:25


[엑스포츠뉴스 전원 기자] 보컬그룹 어반자카파가 신곡을 소개했다.

19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어반자카파 새 싱글 '혼자' 쇼케이스가 열렸다.

조현아는 이번 신곡 '혼자'에 대해 "과거엔 혼자 있는게 도태되는 느낌이고, 아무도 나를 찾지 않는다는 우울감이 생겨 싫어했다. 그러나 이십대 후반이 되니 혼자 있는 시간을 좋아하게 됐다. 혼자 있는 시간을 즐기는 분들이 이 노래를 들었으면 좋겠다"고 털어놨다.

이어 "혼자 있는 시간을 곡을 표현했다. 멜로디도 무미건조한 느낌을 담기 위해 노력했다. 편곡도 1년간 계속 바뀌었는데, 가장 감장선이 잘 드러날 수 있게 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조현아의 작사, 작곡, 편곡으로 이루어진 신곡 '혼자’는 심플한 편곡에 조용하게 읊조리듯 노래해 '혼자'가 익숙한 대중의 마음에 더욱 와닿을 것으로 예상된다. 

어반자카파는 19일 오후 6시 신곡 '혼자'를 발표하며 6시 30분에는 반포 한강공원 ‘세빛섬 야외무대’에서 한강 라이브 '혼자, 듣는 밤'을 개최할 예정이다.

won@xportsnews.com/사진=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