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04-24 19:3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강경준 '별별 며느리' 합류…함은정과 부부 호흡

기사입력 2017.04.21 08:21


[엑스포츠뉴스 박소현 기자] 배우 강경준이 건강한 훈남 태권도 사범 최한주 역으로 나선다.

21일 MBC 는 새 일 드라마 '별별 며느리'에 강경준이 출연한다.

'별별 며느리'는 만났다 하면 으르렁 거리는 천적 쌍둥이 자매 은별(함은정 분)과 금별(이주연)이 원수 집안의 며느리 대 며느리로 재회하면서 벌어지는 '별별'자매의 빡세고 피 터지는 별난 앙숙 라이프를 유쾌하게 그려낸 가족극이다.

극중 강경준은 몸짱, 얼짱, 맘짱으로 돈과 학벌 빼고는 다가진 태권도 사범 최한주를 연기한다. 얼굴만 봐도 신뢰감이 뚝뚝 떨어지는 서글서글한 호남형 비주얼에 운동으로 다져진 몸매, 상남자 다운 성격과 살인미소까지 갖춘 멀티 훈남으로 남녀노소 가릴 거 없이 아이돌급 인기를 누리는 마성의 심스틸러로 등장한다. 그는 라이벌이자 원수 집안의 모태 앙숙 박민호와의 악연으로 태권도 선수 생활을 접고 사범의 길을 걷게 되는 인물로, 역대급 오지라퍼지만 씩씩하고 사랑스러운 은별을 만나게 되면서 삼대째 웬수 박민호와 손위동서로 엮이게 될 파란만장한 운명과 마주하게 된다.

2015년 MBC '딱 너 같은 딸' 이후 1년 5개월 만에 안방극장에 컴백하는 강경준은 특유의 건강미 넘치는 훈훈한 매력과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사랑을 받아왔다. 황은별을 연기하는 함은정과 부부호흡을 맞추며 신선하고 풋풋한 케미로 건강하고 유쾌한 매력을 선사할 예정이다.

강경준은 "유쾌한 웃음과 따뜻함이 녹여진 대본이 정말 재미있었다. 작품 활동을 쉬는 동안 차기작을 위한 재충전을 끝낸 만큼 좋은 연기를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합류 소감을 밝혔다.

한편 '별별 며느리'는 '황금주머니' 후속으로 오는 5월 중 방송한다.

sohyunpark@xportsnews.com /사진=케이스타엔터테인먼트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