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6-12-05 13:2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정만식·지승현·김병춘, 한아름컴퍼니와 계약…박준금·이응경과 한솥밥

기사입력 2016.10.10 13:25


[엑스포츠뉴스 김주애 기자] 배우 정만식, 지승현, 김병춘 배우가 한아름컴퍼니에 새 둥지를 틀었다.
 
소속사 한아름컴퍼니는 10일 "배우 정만식, 지승현 그리고 김병춘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이어 "배우 정만식, 김병춘, 지승현은 이미 보장된 탄탄한 연기력은 물론 다양한 이미지 변신을 한계없이 보여줄 수 있는 배우들이다. 앞으로도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드는 폭넓은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충무로와 브라운관을 넘나드는 배우 정만식은 이미 수많은 영화와 드라마 출연을 통해 대중들에게 신스틸러로 자리매김하고 있으며,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과 영화 '보통사람' 크랭크인에 들어간 배우 지승현 역시 드라마 '태양의 후예'의 안상위 역으로 출연하며, 새로운 신스틸러로 떠오르고 있다.

또한 최근 대세 드라마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드라마 '캐리어를 끄는 여자'에 황사무장 역으로 나오는 배우 김병춘 역시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자신의 필모그래피를 차근차근 쌓아온 배테랑 배우다.
  
한편 한아름컴퍼니는 정만식, 지승현, 김병춘 외에도 배우 박준금, 이응경, 이진우, 허성태 등이 소속돼 있다.

savannah14@xportsnews.com / 사진 = 한아름컴퍼니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