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6-06 19:5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한번 더 해피엔딩' 권율, 장나라·정경호 질투폭발 '삼각관계 급물살'

기사입력 2016.02.04 22:11



[엑스포츠뉴스=이이진 기자] '한 번 더 해피엔딩'

​4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한 번 더 해피엔딩' 6회에서는 구해준(권율 분)이 한미모(장나라)와 송수혁(정경호)의 관계를 질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구해준은 한미모와 송수혁이 함께 귀가하는 모습을 보고 질투했고, "귀찮아지게 생겼네"라며 혼잣말했다. 앞서 구해준은 한미모와 약속을 미뤘고, 볼일을 마친 뒤 연락이 되지 않자 한미모의 집 앞에서 기다린 것.

한미모는 "끝나고 여기로 온 거예요? 연락도 없이"라며 물었고, 구해준은 "연락했어요. 안 받던데요. 같이 들어오네"라며 날선 감정을 드러냈다.

송수혁은 "우연히 취재하다 만났어"라며 말했고, 구해준은 "두 사람 참 우연이 많네"라며 경계했다. 특히 구해준은 한미모가 덮고 있던 송수혁의 옷을 돌려줬고, 직접 자신의 옷을 벗어 덮어줬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