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7-12 00:4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뉴스데스크' 오후 8시 1, 2부 95분 편성...공영성·심층성 강화

기사입력 2020.06.29 11:17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29일 부터 MBC 간판 뉴스 프로그램인 ‘뉴스데스크’가 오후 8시에 시청자들 곁으로 찾아간다.

지난해 3월, 오후 7시 30분으로 시간대를 옮기고 와이드 편성을 통해 뉴스의 새로운 장을 열었던 MBC ‘뉴스데스크’가 평일 오후 8시 프라임 시간대로 복귀 한다.

‘뉴스데스크’는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19)으로 인해 뉴스 수요가 대폭 증가한 상황을 고려, 15분 확대 편성을 통해 뉴스 사안을 충실히 담아내 공영성을 강화하고, 시청자들의 재택 시간이 늘어난 라이프 스타일 등 환경 변화에 발 빠르게 대처, 방송 시간을 오후 7시 55분으로 늦춰 보다 많은 시청자들에게 찾아간다.

‘뉴스데스크’는 시간대 이동과 함께 형식과 내용에서도 변화를 시도한다.

이에 따라 ‘뉴스데스크’는 1부와 2부로 뉴스 시간을 편성한다. 이를 통해 보다 심층적이고 실험적인 뉴스 포맷을 구현, 타사와 차별화된 뉴스를 만들겠다는 계획이다.

‘뉴스데스크’는 이를 위해 1부에서는 당일 스트레이트 뉴스를 우선 다루고, 2부에서는 5분~10분 길이의 심층 기획물을 전진 배치 할 예정이다. 여기에 더해 팩트체크 코너인 ‘팩트의 무게’를 신설해 허위 정보, 가짜 뉴스가 범람하는 시대에 공영방송 뉴스의 역할을 강화한다. 빠뜨리기 쉬운 정치권 뉴스를 쉽게 설명해 주며 많은 시청자들의 관심을 받았던 ‘정치적 참견시점’이 시즌2로 새롭게 돌아온다.

시간대를 옮기고 새롭게 변화한 MBC 뉴스데스크는 29일 오후 7시 55분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오는 7월 4일부터 방송되는 주말 뉴스데스크에서는 김경호 앵커와 함께 호흡을 맞췄던 강다솜 아나운서를 대신해 새롭게 김초롱 아나운서가 자리를 이어받아 뉴스를 진행한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MBC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