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1-23 07: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이종원, '불효자는 웁니다' 캐스팅…고두심·이유리와 호흡

기사입력 2016.07.26 08:32 / 기사수정 2016.07.26 08:36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배우 이종원이 악극 ‘불효자는 웁니다’에 캐스팅 됐다.
 
26일 소속사에 따르면 이종원은 ‘불효자는 웁니다’에서 중심 인물인 박진호 역을 맡는다. 고두심·김영옥·안재모·이유리·이홍렬 등과 호흡을 맞춘다.

어머니의 사랑에 보답하는 길이 출세라 여기며 앞만 보고 달려가다가 불효를 저지르게 되고, 뒤늦게 회한의 눈물을 흘리는 아들 역을 맡아 섬세한 감정 연기를 펼쳐낸다. 아들을 위해 헌신하는 어머니 최분이 역에 베테랑 배우 김영옥과 국민 엄마 고두심이 캐스팅 됐다.
 
이종원은 앞선 작품에서 진한 부성애를 보여준 바 있다. MBC ‘불의 여신 정이’(2013)에서는 딸 정(문근영)이를 대신해 자객의 칼에 죽는 희생적인 아버지로 선 굵은 인상을 남겼다.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KBS ‘천상의 약속’에서는 자식을 버린 비정한 아버지였다가 부성애를 회복하는 캐릭터 변신으로 연기 호평을 받았다. 이번 악극에서는 모친을 향한 효심을 입체적으로 표현할 계획이다.
 
이종원의 연기 내공이 더해질 ‘불효자는 웁니다’는 1998년 초연 당시 서울 세종문화회관 전회 매진 행렬과 24회 공연으로 10만 명이 관람했다. 한 남자의 비극적인 가족사를 그린다. 

‘불효자는 웁니다’는 9월 10일부터 서울 용산 국립중앙박물관 극장 ‘용’에서 50일간 장기 공연을 가진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 젤리피쉬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