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07 19:2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손지창·김민종, 칠성파 결혼식 사회-축가 참석 파문 "지인 소개로"

기사입력 2015.11.03 15:50 / 기사수정 2015.11.03 15:52


[엑스포츠뉴스=김경민 기자] 배우 손지창과 김민종이 조직폭력단 칠성파 행동대장의 결혼식에 참석한 사실이 알려져 파문이 일고 있다.
 
2일 서울 송파구 유명 특급호텔에서 부산의 폭력조직 칠성파의 행동대장 A(56)씨의 결혼식이 치러졌다.
 
A 씨는 영화 ‘친구’의 실제 모델인 조직원 정모 씨와 함께 곽경택 감독을 협박해 징역 3년을 선고받은 인물이다.
 
이날 A 씨의 결혼을 축하하기 위해 조폭계 원로인 ‘신상사파’ 두목 신상현 씨를 비롯해 전국 각지의 조직폭력배 두목급 인사들이 집결한 것으로 알려졌다.
 
칠성파 조직원 90여명을 비롯해 250여 명의 하객이 참석했고 손지창과 김민종은 각각 사회와 축가를 맡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관계자는 "지인의 소개로 간 것"이라고 이들과의 관계에 대해 부인했다.
 
한편 이날 230여 명의 경찰이 예식장 안팎에 배치됐고 충돌이나 불상사는 없었다.

fender@xportsnews.com / 사진=tvN, 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