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07 09:2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셔터스토리] 하지원·민송아, BIFF 뜨겁게 달군 몸매 대결

기사입력 2015.10.01 21:57 / 기사수정 2015.10.02 07:30



[엑스포츠뉴스=부산, 김한준 기자] 1일 오후 부산광역시 우동 영화의 전당에서 '제20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개막식 레드카펫 행사가 열렸다.

이날 레드카펫을 밟은 배우 하지원과 민송아는 과감한 노출 드레스로 섹시한 몸매라인을 자랑했다.

★ 하지원







'위 아래 눈 둘곳 없는 파격의상, 바디라인도 완벽, 암 쏘 섹시'

★ 민송아 





'평범한 시스루 드레스는 가라. 강렬한 레드 드레스로 섹시미도 업'

한편, 올해로 20회를 맞은 '부산국제영화제(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BIFF)'는 월드 프리미어 94편, 인터내셔널 프리미어 27편 등 75개국 총 304편이 소개되며 아주담담, 오픈토크, 야외무대인사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오는 10일까지 부산 센텀시티, 해운대, 남포동 일대 상영관에서 진행된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