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9-18 14:5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무한도전' 광희, GD&태양 팀으로 선정됐다…"YG 한 번만" 애원

기사입력 2015.07.11 19:22



▲ 무한도전
 
[엑스포츠뉴스=이이진 기자] 빅뱅 태양과 지드래곤이 제국의아이들 광희를 파트너로 선택했다.
 
11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유재석, 박명수, 정준하, 정형돈, 하하, 광희가 펼치는 '가면무도회' 두 번째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파트너 정하기' 순서는 참가자들의 데뷔년도를 역순으로 진행됐다. 이에 혁오, 자이언티, 아이유, 지디&태양, 박진영, 윤상 순으로 파트너를 결정했다.
 
하하와 정준하, 광희는 지드래곤&태양의 파트너를 지망했다. 특히 광희는 "한 번만 YG에서 앨범 내게 해달라. 느낌 한 번만 가져보고 싶다"라며 애원했다.
 
이에 태양은 "지용이와 상의하겠다"라며 시간을 끌었고, 지드래곤은 "너 하고 싶은 대로 해라"라며 선택권을 넘겼다.
 
이후 태양은 광희를 파트너로 선택했고, "사실은 오기 전부터 광희랑 같이 해야겠다고 저희 끼리는 정하고 왔다. 무대를 보고 고민이 됐다"라고 속내를 털어놨다. 지드래곤은 "지금 생각해보면 뭐가 씌였나보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대중문화부 enter@xportsnews.com
 
[사진 = '무한도전' 태양, 지드래곤, 광희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