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5-19 20:3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이주노 셋째 임신, 가족사진 화제..'23세 연하'

기사입력 2014.10.22 18:01

이주노 셋째 임신 ⓒ 온라인 커뮤니티

▲ 이주노 셋째 임신

[엑스포츠뉴스=대중문화부] 서태지와 아이들 출신 이주노 아내의 셋째 임신 소식에 이주노 가족사진이 재조명됐다.

이주노는 23일 방송되는 SBS ‘자기야 백년손님’에 출연해 “현재 셋째가 뱃속에 있다. 내년 5월 출산 예정이다”며 이주노 셋째 임신 소식을 깜짝 고백했다.

이주노 셋째 임신 사실에 출연자들의 축하가 쏟아졌다.

이에 이주노는 “아내가 아이 둘을 힘들어해 셋째는 터울을 많이 둬야겠다고 생각했는데 맘대로 되는게 아니더라”고 밝히며 23세 연하 아내와의 변함없는 사랑을 과시했다.

이주노 셋째 임신에 이주노의 아내 박미리씨가 화제다. 이주노는 23세 연하인 박미리씨와 집안의 반대를 이기고 지난 2012년 9월 결혼했다. 둘의 나이 차는 23살이다. 현재 두 아이를 양육하고 있다.

이주노 셋째 임신에 이주노의 가족사진이 재조명됐다. 이주노와 그의 아내는 두 아이와 밝은 미소를 짓고 있다.

이주노 셋째 임신 고백은 23일 목요일 오후 11시 15분 SBS ‘자기야 백년손님’ 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대중문화부 enter@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