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3-08 18:0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윤주만♥김예린, 산부인과行 "둘 다 나이 있어서"…최수종도 오열 (살림남2)

기사입력 2021.01.16 16:52 / 기사수정 2021.01.16 16:57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살림남2'에서 윤주만·김예린 부부가 산부인과에 방문한 뒤 울음을 터뜨린다.

16일 방송되는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2세를 계획 중인 윤주만, 김예린 부부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최근 피트니스 대회에서 그랑프리 수상으로 꿈을 이룬 김예린은 윤주만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그동안 미뤄왔던 산전 검사를 받기로 했다.

산부인과에 방문한 두 사람은 평소 열심히 운동을 해왔던 만큼 건강만은 자신했지만 아무래도 나이가 있어 설렘 반, 걱정 반 긴장하는 모습을 엿보였다.

긴장 속에서 산전 검사를 진행한 두 사람은 뜻밖의 검사 결과에 충격을 받고 말없이 집으로 향했다.

집으로 돌아온 뒤 하염없이 눈물 흘리는 김예린과 자신의 탓이라며 자책하는 아내를 다독이는 윤주만의 모습이 포착됐고 "저 두 분 보니까 우리를 그대로 찍어 놓은 것 같다"라며 윤주만 부부에게 남다른 애정을 보였던 최수종, 하희라 역시 함께 눈물을 쏟았다.

과연 윤주만, 김예린 두 사람에게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걱정과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윤주만 김예린 부부를 눈물 흘리게 한 산전 검사 결과는 16일 오후 9시 15분 방송되는 '살림하는 남자들2'에서 확인할 수 있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KBS 2TV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