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4-15 08:2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설현 측 "태국 담배 루머, 설현 아니다…명예훼손 행위 법적 조치 할 것"[공식입장]

기사입력 2020.07.22 16:48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설현이 난데없는 태국 호텔 담배 루머에 휩싸인 가운데, 소속사 측이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22일 엑스포츠뉴스에 "루머 속 인물은 설현이 아님을 명백히 밝힌다"며 "온라인상에 근거 없는 루머와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행위에 대해 법적 조치를 위한 자료를 수집 중"이라고 전했다.

앞서 온라인상에는 지난 2016년 9월 방송된 E채널의 '용감한 기자들'에서 한 걸그룹 멤버가 태국 광고 촬영 중 금연구역인 호텔 객실에서 담배를 피워 투숙객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있었다는 에피소드와 함께 해당 걸그룹 멤버가 설현이 아니냐는 추측성 글들이 게재됐다.

소속사 측은 해당 인물이 설현이 아니라고 밝힌 것에 이어 "이를 사실로 오인하게끔 보도하는 행위에 대해서도 심히 유감이며 이로 인해 심각하게 명예가 훼손된 점에 대해 어떠한 선처도 없이 강력히 법적대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 "온라인상에서 일어나는 소속 아티스트와 관련한 어떠한 명예훼손 행위에 대해서도 적극적으로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