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7-08 15:5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안보현 "'이태원 클라쓰' 장근원 같은 악역, 연기 인생 터닝포인트" [화보]

기사입력 2020.04.21 09:15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이태원 클라쓰’의 망나니 재벌 2세 장근원으로 생애 첫 악역을 선보인 배우 안보현이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과 함께 화보를 진행했다. 안보현은 화보를 통해 부드러운 매력을 보여주며 작품 속 강한 인상을 벗었다.

JTBC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로 상상도 못한 큰 사랑을 받았다는 안보현은 첫 악역 도전의 소감에 대해 “장근원 같은 역할은 연기 인생의 도전이자 터닝포인트”라고 답했다. 또한 “연기를 향한 간절함 덕분에 악역에 도전을 할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몰입도 넘치는 배역 때문에 시청자들에게 욕을 많이 들었냐는 질문에는 “욕을 많이 먹어서 뿌듯했고 오래 살겠다고 생각했다”는 말로 웃음 섞인 답을 전했다.

큰 인상을 남긴 이다윗과 함께 한 사물함 신은 “극의 시발점 같은 장면이라 부담감이 컸다”고 전했다. 원작의 탄탄한 전개 덕분에 웹툰 자체가 오히려 배우들의 콘티북처럼 느껴졌다는 말로 소감을 더했다.

그간 다양한 캐릭터를 소화한 안보현은 “아직 사랑의 결실을 맺어 본 캐릭터가 없다”며 “멜로 장르도 꼭 해보고 싶다“는 말로 차기작에 대한 의지를 보여줬다.

늘 다른 색의 연기를 보여주고 싶다는, 배우 안보현의 인터뷰와 화보는 앳스타일 매거진 2020 5월호에서 만나 볼 수 있다.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앳스타일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