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5-26 09:3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해외축구

'득표율 1위' 구자철, 아우크스부르크 역대 베스트11 눈앞

기사입력 2020.04.10 09:32 / 기사수정 2020.04.10 10:04


[엑스포츠뉴스 김현세 기자] 카타르 알 가라파에서 뛰고 있는 구자철이 친정 FC 아우크스부르크 베스트11으로 꼽혔다.

아우크스부르크는 10일(한국시간) 구단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서 역대 베스트11 투표란을 열었다. 후보는 구자철과 함께 마르셀 은젱, 마르코 리흐터, 조나단 슈미트가 올랐다. 

4-3-3 포메이션에서 구자철은 우측 미드필더 중 43% 득표율로 현재 1위다. 리흐터가 현재 39.1% 득표율로 따라 오고 있다. 그러고 슈미트가 10.6%, 은젱이 7.3%를 기록하고 있다. 

2011-2012년 독일 볼프스부르크에서 임대 이적한 구자철은 아우크스부르크가 1부 리그 잔류하는 데 기여했는가 하면, 6시즌 통산 155경기에서 23골을 기록하기도 했다.


kkachi@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FC 아우크스부르크 트위터 캡처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