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5-31 15:5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 박서준·김혜은, 유재명 미행 사실 알았다

기사입력 2020.02.28 23:33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이태원 클라쓰' 박서준, 김혜은이 유재명의 미행 사실을 알게 됐다. 

28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 9회에서는 박새로이(박서준 분)가 법인 사업자를 내겠다고 밝혔다.  

이날 오병헌(윤경호)이 딸 혜원(최유리)을 데리고 단밤 포차에 왔다. 그러다 혜원은 고양이를 쫓아가다 길을 잃어버렸고, 마침 단밤에 오던 강민정(김혜은)에게 휴대폰을 빌려서 오병호에게 연락했다. 

오병헌, 강민정, 박새로이가 만났고, 누군가 이들을 몰래 찍고 있었다. 이를 안 오병헌은 남자를 제압했고, 남자는 카메라를 버리고 달아났다. 사진을 본 강민정, 박새로이는 장 회장이 한 일이라고 생각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JT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