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1-20 19:2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사회일반

조국 트위터로 입장 발표 "가족 혜택 더 컸다, 나 몰라라 하지 않을 것"

기사입력 2019.08.22 12:01 / 기사수정 2019.08.22 13:07



[엑스포츠뉴스닷컴]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가 최근 자신과 딸 등 가족을 둘러싼 문제 등에 관한 입장을 트위터를 통해 밝혔다.

조국 후보자는 22일 오전 자신의 트위터 계정에 올린 글에서 "저에대해 실망을 하신 국민들이 많아졌다는 점 잘 알고 있다. 주변을 꼼꼼히 돌아보지 않고 '직진'만 해오다가 이번 기회에 전체 인생을 돌이켜볼 수밖에 없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저와 저의 가족들이 사회로부터 받은 헤택이 더 컸던 만큼 가족 모두가 더 조심스럽게 처신했어야 했다고 생각한다"며 "저는 집안의 가장으로, 아이의 아버지로서, 더 세심히 살폈어야 했다고 생각한다"고 말을 이었다.

조국 후보자는 "'당시 제도가 그랬다', '법적으로 문제없다'라고 말하며, 나 몰라라하지 않겠다"며 "국민여러분의 따가운 질책을 달게 받겠다"고 밝혔다.

"더 많이 회초리를 들어달라. 향후 더욱 겸허한 마음과 낮은 자세로 임하겠다"며 "모든 것은 청문회에서 소상히 밝히겠다"고 밝혔다.

엑스포츠뉴스닷컴 온라인이슈팀 press1@xportsnews.com / 사진=조국 트위터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