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9-16 05:0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 감독 "'김비서'·'뷰티인사이드'와 차별점 있어"

기사입력 2019.05.03 11:43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이광영 감독이 '초면에 사랑합니다'만의 차별점을 설명했다.

3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홀에서는 SBS 새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김영광, 진기주, 김재경, 구자성이 참석했다.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얼굴도 모르는 남자와 얼굴을 속이는 여자의 아슬아슬 이중생활 로맨스를 그린다.

'초면에 사랑합니다' 연출을 맡은 이광영 감독은 '김비서가 왜 그럴까'와 차별점에 대해 "워낙 그 드라마가 화제가 되어서 고민을 하지 않은 것은 아니다. 사실 저희 드라마는 비서-보스의 사랑이 아니라, 갑과 을의 관계가 많다. 을이 어떻게 갑이 되고, 여기에 전복되는 관계가 있다. 이런 이야기가 밝고 가볍게 풀어낸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각 드라마마다 다른 색이 있다. '김비서'와 다른 재미있는 드라마가 될 것이다"고 자부했다. 

'뷰티 인사이드'의 설정과 비슷하다는 지적에도 "똑같은 고민을 했지만 완벽하게 다르다. 안면인식장애를 정면으로 돌파한 드라마는 저희가 처음이다. 남자 주인공이 안면인식장애를 어떻게 시작했고, 어떻게 극복했느냐의 이야기가 전개된다. 연기하기도 힘들었을텐데 그런 걸 디테일하고 섬세하게 표현하는데 노력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오는 6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윤다희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