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1-17 10:0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나길연' 성훈, 로코킹의 종영 소감 "뜻깊은 추억으로 남을 것"

기사입력 2018.11.30 17:58 / 기사수정 2018.11.30 18:01


[엑스포츠뉴스 김지현 인턴기자] '나는 길에서 연예인을 주웠다' 성훈이 '로코킹'으로 거듭났다.

옥수수 오리지널 드라마 '나는 길에서 연예인을 주웠다'에서 성훈은 아시아의 연인으로 불리는 월드스타 강준혁으로 분했다.

30일 방송된 최종회에서 극중 강준혁의 활약이 눈길을 사로잡았다. 그는 납치를 당해 목숨이 위험한 상황에서도 이연서(김가은 분)를 향한 진심을 드러냈다. 또한 강준혁은 이연서를 구하기 위해 화려한 액션신까지 선보였다.

종영 직후 성훈은 "유쾌한 분위기 속에서 좋은 분들과 함께할 수 있어서 행복했다. 돌이켜보면 촬영장에서 보내는 하루하루가 즐거웠고 시간 가는 줄 몰랐을 만큼 재밌게 촬영했었던 것 같다"고 작품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또 "그만큼 강준혁이라는 캐릭터 역시 저에게 매우 뜻깊은 추억으로 남을 것 같다. 함께 해주신 모든 배우, 스태프분들과 아낌없는 사랑 보내주신 시청자분들께 정말 많이 감사하다는 인사를 드리고 싶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성훈은 12월 3일 넷플릭스에서 공개되는 드라마 '마음의 소리 리부트2'의 오픈을 앞두고 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나는 길에서 연예인을 주웠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