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2 23:57

알리바바, 美 상장 후 주식금액 38% 급등 '대박났네'

기사입력 2014.09.20 10:35 / 기사수정 2014.09.20 10:35

임수연 기자
알리바바 ⓒ 신화사
알리바바 ⓒ 신화사


▲ 알리바바

[엑스포츠뉴스=대중문화부] 미국 증권거래소에 상장된 알리바바의 주가가 공모가보다 38% 넘게 급등했다.

지난 19일 주요 외신들에 따르면 알리바바는 이날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첫 상장돼 거래를 시작했고, 공모가 68달러에서 36% 이상 폭등한 92.70달러에 첫 거래를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알리바바의 주식은 99.70달러까지 치솟았고 공모가보다 38.07% 오른 93.89달러에 거래를 마감했다.

이로써 92.70달러에 첫거래된 알리바바의 시가총액은 구글(4031억8000만 달러)에 이어 인터넷 기업 중 2위로 자리 잡았으며, 동종업체인 아마존닷컴과 이베이를 합친 것보다 많은 수치다. 현재 페이스북은 2026억7000만 달러다.

한편 이날 알리바바의 주식은 거래 시작 직후 첫 15분 동안 1억2700만 주 이상 거래돼 눈길을 끌었다.

대중문화부 enter@xportsnews.com

임수연 기자 enter@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