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8-20 14:31
연예

성훈X한보름, '레벨업' 출연 확정…비주얼 커플 탄생 예고 [공식입장]

기사입력 2019.04.25 10:15 / 기사수정 2019.04.25 10:19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배우 성훈과 한보름이 드라맥스, MBN 새 수목드라마 ‘레벨업’에서 강렬한 첫 만남을 갖는다.
 
오는 7월 10일 첫 방송을 앞둔 드라맥스, MBN 새 수목드라마 ‘레벨업’은 회생율 100%의 구조조정 전문가 안단테(성훈 분)와 게임 덕후 신연화(한보름)가 부도난 게임 회사를 살릴 신작 출시를 위해 고군분투하는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성훈은 극 중 구조조정 전문 기업인 유성CRC의 에이스 본부장 안단테 역을 맡아 강렬한 연기 변신에 도전한다. 안단테는 감정을 내비치지 않는 포커페이스에 완벽한 일처리 능력 그리고 냉혈한의 까칠함까지 갖춘 이 시대의 진정한 ‘차도남(차가운 도시 남자)’. 심장을 두근거리게 만드는 성훈의 날카로운 카리스마로 여심을 꼼짝 못하게 할 예정이다.

한보름은 죽어가는 게임회사 조이버스터의 개발 실장 신연화로 변신해 성훈과 호흡한다. 그녀는 새 대표이사 안단테를 만족시키기 위해 신작 개발에 착수하지만 사사건건 그와 부딪히며 티격태격 케미를 발산, 그동안 본 적 없는 통통 튀는 개성과 코믹까지 사랑스럽게 소화해내는 매력으로 안방극장 新(신) 로코 여신의 탄생을 예감케 한다.

특히 철옹성처럼 단단하고 차가운 남자 안단테와 인생 게임을 만들기 위해 열정을 불태우는 뜨거운 여자 신연화 사이의 상극(相剋)은 묘한 케미스트리를 불러일으키며 설렘을 배가한다. 과연 두 캐릭터가 탄생시킬 신작(新作)이 짜릿한 성공신화를 써내려갈 수 있을지, 성훈과 한보름이 만들어 낼 환상의 시너지에도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레벨업’의 제작진은 “성훈과 한보름이 가진 열정적인 연기 에너지가 만나면서 폭발력을 더하리라 생각된다. 두 배우의 외적인 케미 뿐만 아니라 연기 호흡 역시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레벨업’은 오는 7월 10일 첫 방송 예정이다.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스탤리온엔터테인먼트, 키이스트

이송희 기자 winter@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