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05-28 10:0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장항준 감독 "'라이브', 지구대 소재로 재밌을까 싶었다" (미스터라디오)

기사입력 2018.05.17 17:27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미스터라디오' 장항준이 최근 종영한 드라마 '라이브'에 대해 언급했다.

17일 방송된 KBS 쿨FM '김승우·장항준의 미스터라디오'에는 배우 장현성과 고수희가 게스트로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최근 tvN 드라마 '라이브'에 출연했던 장현성의 등장에 장항준은 "'라이브' 드라마 정말 재밌게 봤다. 사실 처음에 들었을 때 '아무리 노희경 작가님이라 해도 지구대 이야기로 과연 재밌을까?'라는 생각을 했었는데, 정말 재밌었다. 역시 노희경 작가님이더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지난 6일 종영한 '라이브'는 경찰 지구대에서 일어나는 사건 사고들을 중심으로, 일상의 소중한 가치와 소소한 정의를 지켜가기 위해 노력하는 경찰의 애환과 상처를 다룬 드라마로 탄탄한 스토리와 배우들의 호연으로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nara777@xportsnews.com / 사진 = KBS 보이는 라디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