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1-18 09:0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스트레이 키즈' 전원 데뷔 무산, 첫 번째 탈락자는 이민호

기사입력 2017.11.14 23:13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가수 박진영이 이민호를 첫 번째 탈락자로 택했다.

14일 방송된 Mnet '스트레이 키즈'에서는 박진영이 방출 위기 멤버를 선택한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박진영은 "오늘 무대에서 내 기대에 미치지 못했던 친구는 세 명 있었다"라며 평가했다. 이어 박진영은 양정인을 호명했고, "노래에서 좋은 목소리를 들려줬지만 실망스러운 무대였던 거 같다"라며 지적했다.

특히 박진영은 두 번째 방출 위기로 이민호를 꼽았고, "지금 데뷔를 하기에는 불안하지 않나 하는 생각을 지울 수 없었다"라며 아쉬워했다. 박진영이 선택한 마지막 방출 위기 멤버는 필릭스였다.

또 박진영은 방출 위기 멤버 가운데 이민호를 탈락시켰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net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