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14 07:1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한끼줍쇼' 혜리 "쌍문동엔 두 번째 방문…'응팔'은 세트장"

기사입력 2017.03.29 23:23 / 기사수정 2017.03.29 23:25


[엑스포츠뉴스 장유현 기자] '한끼줍쇼' 혜리가 쌍문동을 찾았다.

29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그룹 걸스데이의 혜리와 민아가 출연해 한 끼에 도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복고 복장으로 등장한 혜리는 민아와 함께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88'의 배경지였던 쌍문동에서 한 끼에 도전하게 됐다.

혜리는 30년 전 쌍문동을 그대로 옮겨놓은 세트장에서 진행됐던 드라마 촬영 덕에 정작 "쌍문동에는 팬싸인회 이후 두 번째 방문"이라며, 직접 드라마의 모델이 된 약국과 금은방을 직접 소개했다.

혜리는 민아와 함께 30년간 골목을 지키고 있는 가게들에 "신기하다"며 연신 감탄을 하고 다른 게스트들과 달리 강호동의 말을 경청해주고 꼬박 꼬박 대답 해주는 등 폭풍 리액션을 보여줘 강호동을 감동시켰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JT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