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7-10-20 10:3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정글의 법칙' 진 공명 슬리피, 성소 남다른 유연성에 '경악'

기사입력 2017.01.13 22:48



[엑스포츠뉴스 김수진 기자] '정글의 법칙' 우주소녀 성소가 리듬체조 선수 출신의 위엄을 보여줬다. 

13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in 코타 마나도'에서는 김병만, 윤다훈 슬리피, 솔비, 진(방탄소년단), 공명, 성소(우주소녀)가 출연해 극한 생존기를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는 '식수쟁탈배 다이빙 대회'가 펼쳐졌다. 참가자는 슬리피, 진, 공명, 그리고 심사위원은 리듬체조 선수 출신의 성소였다. 이에 김병만은 "어떻게 리듬체조 선수 출신이 다이빙 심사를 할 수 있느냐"며 무언가를 보여달라고 요청했다. 

이에 성소는 부끄러워했지만 이내 몸을 풀며 눈빛이 돌변했다. 그리고 성소는 어마어마한 유연성으로 김병만을 비롯해 정글 가족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하지만 성소는 놀랄만한 유연성을 보여준 후 다시 부끄러운 소녀의 미소를 지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S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