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2-25 21:2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엑's 이슈] 종현 사망, SM 일정 올스톱·동료들 애도…가요계 비통

기사입력 2017.12.18 23:56 / 기사수정 2017.12.19 00:13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그룹 샤이니 종현이 사망한 가운데 SM엔터테인먼트 소속가수들의 일정이 연달아 취소되는가 하면, 동료들의 애도가 이어지고 있다.

故 종현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는 18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샤이니 멤버 종현이 갑작스럽게 우리의 곁을 떠났다. 고인은 서울 청담동의 한 레지던스에서 쓰러진 채 발견, 인근 대학병원으로 이송되었으나, 18일 저녁 사망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故 종현의 사망 소식에 같은 소속사 식구들은 스케줄을 조정하며 애통함을 드러냈다. 먼저 한솥밥을 먹고 있는 후배 NCT 재현, 쟈니는 진행을 맡고 있던 SBS 파워FM 'NCT의 night night!' 자리를 비웠다. 대신 폴킴이 공백을 채웠다.

강타 역시 MBC 표준FM '강타의 별이 빛나는 밤에' 진행석을 비웠고, 대신 가수 일락이 DJ를 맡았다.

소녀시대 태연 또한 오는 19일 진행될 예정이던 팬사인회 스케줄을 미뤘다. 태연이 모델로 있는 한 코스메틱 브랜드 측은 태연의 팬사인회가 부득이한 사정으로 취소됐음을 공지했다.

뿐만 아니라 가요계 선, 후배들의 SNS 애도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2PM 준호는 "믿을 수가 없다. 믿고 싶지 않다"는 글을 게재했으며, FT아일랜드 이홍기는 "너무 슬프다. 손이 떨린다"며 "비슷한 시기에 데뷔해서 정말 친하게 잘 지냈는데 뭐가 널 힘들게 했는지는 몰라도 부디 그곳에선 좋은 일만 있길바래 종현아"라며 고인을 애도했다.

또 이하이는 "이 노래를 처음 듣고 녹음하면서 힘든 일들을 잊고 많은 분들 앞에서 위로받았다. 너무 감사했는데 마음이 아픈 하루"라고 전하며 종현이 작사, 작곡한 자신의 곡 '한숨'의 가사를 게재했다.

이 외에 애프터스쿨 가희와 정아, 엠씨더맥스 이수, 엑소를 탈퇴한 루한 등 많은 동료들이 고인을 추모했다.

SM 측은 "갑작스러운 비보에 큰 슬픔에 빠진 유가족들이 고인을 경건하게 추모할 수 있도록 루머나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리며 유가족들의 뜻에 따라 장례는 가족 친지들과 회사 동료들이 참석하여 최대한 조용하게 치를 예정이다"고 전했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