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6-26 16:0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김혜수·마동석 '가족계획', 27일 크랭크인

기사입력 2015.08.28 07:41 / 기사수정 2015.08.28 07:46



[엑스포츠뉴스=김유진 기자] 영화 '가족계획'(감독 김태곤)이 배우 김혜수, 마동석, 김현수, 곽시양, 서현진, 전석호, 이미도 등 주요 캐스팅을 확정 짓고 지난 27일 본격적인 첫 촬영을 시작했다.

웃음과 감동을 선사할 휴먼 코미디 '가족계획'이 주요 캐스팅을 확정 지은 가운데, 지난 24일 고사를 지낸 후 27일 남양주에서 본격 촬영에 돌입했다.

'가족계획'은 모든 것을 다 가진 여배우 주연(김혜수 분)이 자신에게 없는 가족을 만들기 위해 기상천외한 계획을 세우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

'가족계획'에서 김혜수가 맡은 캐릭터 주연은 타고난 몸매와 얼굴, 잘 다져진 연기력으로 20년간 꾸준히 사랑 받아온 톱스타. 이번 작품을 통해 여배우 역할을 처음으로 맡은 김혜수는 배우로서의 자신을 투영해 더욱 깊은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마요미(마동석+귀요미)'라는 애칭으로 반전 매력을 선보이고 있는 마동석은 주연과 20년 이상 함께한 가장 친한 친구이자 유학파 스타일리스트 평구 역을 연기해 김혜수와의 색다른 조화를 보여줄 예정이다.

함께 공개된 고사 현장 사진에서는 김혜수와 마동석의 친밀한 모습이 고스란히 드러나 있어 이들이 보여줄 환상 호흡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한다.

여기에 까칠하고 당돌한 여중생 단지 역에는 500대1의 경쟁률을 뚫은 김현수가 발탁됐다. '별에서 온 그대'에서 전지현의 아역으로 등장, '어린 천송이'라 불리며 사랑을 받은 그는 '가족계획'에서 한층 더 성숙해진 연기를 선보인다.

또 주연의 연하 남자친구이자 떠오르는 신인 배우 지훈 역에는 드라마 '오 나의 귀신님' 등에 출연해 주목을 받았던 곽시양이, 평구의 아내 상미 역에는 다양한 작품을 통해 사랑스런 매력을 보여 왔던 서현진이 연기한다.

이와 더불어 전석호가 드라마 감독인 박감독 역을, 여기에 개성 있는 연기로 사랑 받는 이미도가 주연의 라이벌로 특별 출연해 영화의 재미를 더한다.

독립장편영화 '독', '1999, 면회'를 연출, 부산국제영화제 및 로테르담국제영화제, 상파울루국제영화제 등에 초청 받으며 국내외에서 그 실력을 인정 받은 김태곤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가족계획'은 2016년 상반기 개봉 예정이다.

slowlife@xportsnews.com/ 사진= 쇼박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